작가별 이야기 T

SCP 재단 작가별 이야기 보관소

이 페이지의 내용물은 현재 [공개]되어 있습니다.

직원들은 이 허브 내의 몇몇 파일들이 여러가지로 보안의 대상이 된다는 것과, 이러한 파일에 접근하기 위해서는 검증된 증명서가 필요하다는 것을 염두에 두시기 바랍니다.


-페이지 탐색기-

A|B|C|D|Dr|E|F|G|H|I|J|K|L|M|N|O|P|Q|R|S|T|U|V|W|X|Y|Z|Del|

시스템 관리자의 말: 이 기록보관소는 작가별로 재단의 이야기를 정렬하기 위해 구성되었으며, 그로 인해 알파벳순으로 정렬되어있습니다. 이야기 하나가 비는 것을 발견한다면, 이야기의 원저작자나 기술진 중 하나에게 연락해 도움을 구하세요. 이 시스템은 또한 합작도 포함하고 있습니다만, 다른 이들을 제외한, 처음에 페이지를 만든 사람의 이름으로만 나타납니다.

자신만의 이야기 발췌문을 자율 제작하고 싶으시다면, 다음 코드를 넣어주세요.

[[size 0%]]여기에다 글을 작성하세요. 글자 제한은 53글자입니다.                                                                                                                            [[/size]]

이 코드는 평가모듈과 이야기 내용의 사이에 삽입되어야 합니다. 코드 내의 스페이스도 그대로 넣으세요. 소프트와 하드 스페이스의 조합이니만큼, 변경하지 마십시오. 이건 당신의 자율 제작된 발췌문만이 보이도록 하기 위해서입니다.


T

번역가 제목 발췌문
Cubic72 그녀의 머리카락 냄새 총알이 그의 머리로 조금씩 가까워지자, 그는 몇 가지 일을 고려할 시간을 가졌다. 첫 번째는...
Cubic72 프로젝트 타우미엘 추가 승인이 필요합니다. 암호를 입력해주시기 바랍니다. 검은 달은 우는가? 아니다. 허나...
Cubic72 열쇠 엑스레이-줄루-줄루 단계 긴급 상황. 프로젝트 001-미래예지가 실행되었고 성공적인 것으로...
Cubic72 까마귀 만져보지 않아도 내 눈이 퀭하다는 것은 알 수 있다. 요즘은 항상 그렇다. 두 눈이 모두 내...
Cubic72 백조 “더 나중에 일어나길 바라고 있었네, 제군들,” 의자에 앉아 무거운 한숨을 내쉬며 O5-1이...
Kaestine 흰 말 (금관을 쓴 정복자) 야훼는 이즈레엘 골짜기의 남서쪽에 있는 밀밭을 쉴 새 없이 걸었다. 그는 다른 골짜기, “그의”...
Kaestine 일깨움 그들은 세계 너머에서 왔고, 세계 위에서 왔고, 세계 아래에서 왔다. 그들은 별들 속에서 왔으며...
kimnokcha 백기사 정식 조사의 일부분으로, 이하의 기록이 ██████ 박사의 개인 컴퓨터에서 19██년 1월...
QAZ135 무대 뒤에서 아, 안녕하신가. 아니야, 일어나지 마. 그리고 총 내려놔. 아무짝에도 쓸모 없으니까. 나는...
QAZ135 "아파크트" 제10 기지의 지하, 야라 미르스키 박사(Dr. Yara Mirski)는 그 전에 수백번도 넘게...
QAZ135 문이 열리다 야훼는 때가 되었음을 알고, 제17기지의 그의 방 안에서 인간 형태로 깨어났다. 순식간에, 그는...
Salamander724 클레프 죽다 책임 포기 각서 이건 그냥 농담임. 제발 나 총으로 쏘지 마. 알토 클레프는 기다렸다. 그를...
Salamander724 시규로스 포터 구하기 해리와 덤블도어는 사악한 재단의 정문을 지나 성큼성큼 걸어 나갔다. 울타리 너머로 사악한 마법사...
Shatt 공장에 관한 12가지 이야기 안녕하십니까? 어서오세요, 관대한 독자님들. 여러분 중 많은 분들께서 ‘SCP-001은 O5의...
shfoakdls 라이츠의 생일 파티 사람은 19기지가 조용한 날은 별로 좋지 않은 날이라는 것을 금방 깨닫게 된다. 뭔가 끔찍하고...
shfoakdls 스스로를 격리하라 이봐요, 안녕하세요. 어 .네. 제 이름은 라멘트입니다. 절 박사라고 부르지 말아주세요. 전...
shfoakdls 수집가 씨의 이야기 달 씨마저도 이 정도의 흥분은 참지 못하네요!! 와우! 방금 당신은 원더테인먼트 박사의...
shfoakdls 3. 돈 씨 이봐 안녕. 내 이름은 돈 씨야. 걱정하지 마. 나는 대화상대가 필요할 뿐이니까. 이 버스에...
shfoakdls 6. 줄무늬 씨 나에게는 긴 다리가 있어. 아주 긴 다리가. 내가 원할때 계곡을 넘어 뻗어갈 정도로 긴 다리....
shfoakdls 9. 덜렁 씨 일기장에게 내 이름은 덜렁 씨고 난 오늘 마흔 일곱 번이나 죽었어. 첫번째는 내가 길을 따라...
shfoakdls 여우원숭이 은퇴하면, 조용한 삶을 살고 싶다. 미안합니다. 자. 만일 은퇴하면, 조용한 삶을 살고 싶다....
shfoakdls 분장 바꾸기 난 핼러윈이 좋아. 내가 일년 중 가장 좋아하는 날이지. 누가 옆에서 뭐라 하지 않고 밤종일...
shfoakdls 예선경기 폭풍의 밤 한달 전 17 기지의 버려진지 오래인 복도 사이로 갈색 나뭇잎 하나가 날렸다....
shfoakdls 경영자 좋은 오후구나, 에버렛. 에버렛이라고 불러도 돼? 만 박사는 너무 인간미 없어 보이는 걸. 참...
따로 명시하지 않는 한에서 이 사이트의 모든 콘텐츠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동일조건변경허락 3.0 라이선스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