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가별 이야기 T

SCP 재단 작가별 이야기 보관소

이 페이지의 내용물은 현재 [공개]되어 있습니다.

직원들은 이 허브 내의 몇몇 파일들이 여러가지로 보안의 대상이 된다는 것과, 이러한 파일에 접근하기 위해서는 검증된 증명서가 필요하다는 것을 염두에 두시기 바랍니다.


-페이지 탐색기-

A|B|C|D|Dr|E|F|G|H|I|J|K|L|M|N|O|P|Q|R|S|T|U|V|W|X|Y|Z|Del|

시스템 관리자의 말: 이 기록보관소는 작가별로 재단의 이야기를 정렬하기 위해 구성되었으며, 그로 인해 알파벳순으로 정렬되어있습니다. 이야기 하나가 비는 것을 발견한다면, 이야기의 원저작자나 기술진 중 하나에게 연락해 도움을 구하세요. 이 시스템은 또한 합작도 포함하고 있습니다만, 다른 이들을 제외한, 처음에 페이지를 만든 사람의 이름으로만 나타납니다.

자신만의 이야기 발췌문을 자율 제작하고 싶으시다면, 다음 코드를 넣어주세요.

[[size 0%]]여기에다 글을 작성하세요. 글자 제한은 53글자입니다.                                                                                                                            [[/size]]

이 코드는 평가모듈과 이야기 내용의 사이에 삽입되어야 합니다. 코드 내의 스페이스도 그대로 넣으세요. 소프트와 하드 스페이스의 조합이니만큼, 변경하지 마십시오. 이건 당신의 자율 제작된 발췌문만이 보이도록 하기 위해서입니다.


T

번역가 제목 발췌문
Cubic72 그녀의 머리카락 냄새 총알이 그의 머리로 조금씩 가까워지자, 그는 몇 가지 일을 고려할 시간을 가졌다. 첫 번째는...
Cubic72 프로젝트 타우미엘 추가 승인이 필요합니다. 암호를 입력해주시기 바랍니다. 검은 달은 우는가? 아니다. 허나...
Cubic72 열쇠 엑스레이-줄루-줄루 단계 긴급 상황. 프로젝트 001-미래예지가 실행되었고 성공적인 것으로...
Cubic72 까마귀 만져보지 않아도 내 눈이 퀭하다는 것은 알 수 있다. 요즘은 항상 그렇다. 두 눈이 모두 내...
Cubic72 백조 “더 나중에 일어나길 바라고 있었네, 제군들,” 의자에 앉아 무거운 한숨을 내쉬며 O5-1이...
Kaestine 흰 말 (금관을 쓴 정복자) 야훼는 이즈레엘 골짜기의 남서쪽에 있는 밀밭을 쉴 새 없이 걸었다. 그는 다른 골짜기, “그의”...
Kaestine 일깨움 그들은 세계 너머에서 왔고, 세계 위에서 왔고, 세계 아래에서 왔다. 그들은 별들 속에서 왔으며...
kimnokcha 백기사 정식 조사의 일부분으로, 이하의 기록이 ██████ 박사의 개인 컴퓨터에서 19██년 1월...
QAZ135 무대 뒤에서 아, 안녕하신가. 아니야, 일어나지 마. 그리고 총 내려놔. 아무짝에도 쓸모 없으니까. 나는...
QAZ135 "아파크트" 제10 기지의 지하, 야라 미르스키 박사(Dr. Yara Mirski)는 그 전에 수백번도 넘게...
QAZ135 문이 열리다 야훼는 때가 되었음을 알고, 제17기지의 그의 방 안에서 인간 형태로 깨어났다. 순식간에, 그는...
Salamander724 클레프 죽다 책임 포기 각서 이건 그냥 농담임. 제발 나 총으로 쏘지 마. 알토 클레프는 기다렸다. 그를...
Salamander724 시규로스 포터 구하기 해리와 덤블도어는 사악한 재단의 정문을 지나 성큼성큼 걸어 나갔다. 울타리 너머로 사악한 마법사...
Salamander724 뱀이 물고 온 소식 - You joined channel #booksudontread - Topic is:...
Shatt 공장에 관한 12가지 이야기 안녕하십니까? 어서오세요, 관대한 독자님들. 여러분 중 많은 분들께서 ‘SCP-001은 O5의...
shfoakdls 라이츠의 생일 파티 사람은 19기지가 조용한 날은 별로 좋지 않은 날이라는 것을 금방 깨닫게 된다. 뭔가 끔찍하고...
shfoakdls 스스로를 격리하라 이봐요, 안녕하세요. 어 .네. 제 이름은 라멘트입니다. 절 박사라고 부르지 말아주세요. 전...
shfoakdls 수집가 씨의 이야기 달 씨마저도 이 정도의 흥분은 참지 못하네요!! 와우! 방금 당신은 원더테인먼트 박사의...
shfoakdls 3. 돈 씨 이봐 안녕. 내 이름은 돈 씨야. 걱정하지 마. 나는 대화상대가 필요할 뿐이니까. 이 버스에...
shfoakdls 6. 줄무늬 씨 나에게는 긴 다리가 있어. 아주 긴 다리가. 내가 원할때 계곡을 넘어 뻗어갈 정도로 긴 다리....
shfoakdls 9. 덜렁 씨 일기장에게 내 이름은 덜렁 씨고 난 오늘 마흔 일곱 번이나 죽었어. 첫번째는 내가 길을 따라...
shfoakdls 여우원숭이 은퇴하면, 조용한 삶을 살고 싶다. 미안합니다. 자. 만일 은퇴하면, 조용한 삶을 살고 싶다....
shfoakdls 분장 바꾸기 난 핼러윈이 좋아. 내가 일년 중 가장 좋아하는 날이지. 누가 옆에서 뭐라 하지 않고 밤종일...
shfoakdls 예선경기 폭풍의 밤 한달 전 17 기지의 버려진지 오래인 복도 사이로 갈색 나뭇잎 하나가 날렸다....
shfoakdls 경영자 좋은 오후구나, 에버렛. 에버렛이라고 불러도 돼? 만 박사는 너무 인간미 없어 보이는 걸. 참...
따로 명시하지 않는 한에서 이 사이트의 모든 콘텐츠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동일조건변경허락 3.0 라이선스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