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P-079

원문: http://scpcb.gamepedia.com/SCP-079

Portal.png

SCP-079

http://hydra-media.cursecdn.com/scpcb.gamepedia.com/thumb/2/20/SCP-079.png/280px-SCP-079.png
정보
등급 유클리드
움직이는가? 아니오
위험한가?
SCP 링크 SCP-079
격리실

SCP-079은 일명 “오래된 인공지능”으로 지능이 있는 마이크로컴퓨터이다. 게임에서 일어나게 된 격리 실패의 원인으로 추측된다.

설명

SCP-079는 1978년 제작된 익시디 소서러 마이크로컴퓨터(Exidy Sorcerer microcomputer)로 대상을 만든 제작자는 혼자서 AI 구축을 시도했다. 그가 남긴 메모에 의하면, 끊임없이 발달하며 날마다 스스로 개량되는 코드를 만드는 것이 그의 계획이라고 했다.
SCP-079가 지각을 얻은 시점은 알 수 없지만, 소프트웨어는 하드웨어가 다룰 수 있는 영역을 넘어, 심지어 환상의 영역을 넘었다는 것은 확실하다.

SCP-079는 현재 13 인치 흑백 TV에 RF 케이블을 통해 연결되어 있다. 매우 무례하고 불쾌한 목소리로 말하긴 하지만, 튜링 시험을 통과했고 말을 많이 한다. 작동할 수 있는 메모리가 제한되어있기 때문에, SCP-079는 이전 35 시간 이내에 받은 정보만을 기억할 수 있지만 탈출하려는 욕구는 잊지 않는다.

게임 등장

SCP-079는 시설내의 아무 CCTV화면에서 순간적으로 나타났다가 사라질 수 있다. 대상의 격리실은 플레이어가 전기 센터안에 있는 자동 문 제어 레버를 비활성화하지 않는 이상 제대로 들어가 볼 수도 없다. 격리실의 반대편에는 SCP-079가 실행중인 익시디 소서러 마이크로컴퓨터를 유치한 격리실이 있다.

플레이어가 그 감옥에 다가가면, SCP-079는 모니터에 나타나고 플레이어와 짧고 일방적인 대화에 돌입한다. 여기서 SCP-079가 문 원격 콘솔을 통해 시설 전체 제어권을 가져갔다는 사실과 그 격리 위반이 일어난 원인이라는 것이 밝혀진다. 또한 D-9341이 문 제어 시스템을 비활성화시켜 그 시스템 없이는 거의 무력한 SCP-079의 작전을 제한시킨 것으로 밝혀진다. 여기서, SCP-079는 작전을 마저 끝낼 수 있도록 문 제어 시스템을 다시 활성화시켜 주면 기지의 출구인 게이트 A게이트 B로 갈 수 있게 해주겠다고 플레이어에게 제안한다. 플레이어가 문 제어 시스템을 다시 활성화시키면, SCP-079는 두 출구로 나갈 수 있는 방폭문을 열어줄 것이다.

SCP-079는 제안을 한 뒤에는, 플레이어가 문 제어 시스템을 다시 활성화시킬 때까지 “X"를 모니터에 출력하면서 플레이어와 대화하기를 거부한다.

문 제어 시스템이 켜져 있으면, SCP-079는 가끔씩 문을 열었다 닫는데 이는 게임 플레이 도중 나는 끼익 거리는 고음으로 알 수 있다. 이러한 행위는 플레이어가 적대적인 SCP 개체를 피하려고 할 때, 번거롭게 하며 때로는 위험에 빠지게 만든다. 또한 SCP-079는 플레이어를 죽이려고 SCP-012격리실 문을 열기도 한다. 플레이어가 대형 실험실에 들어가서 SCP-682의 문서를 줏으려 하면, SCP-079가 가스를 분사하며 인터컴을 통해 “넌 여기서 나갈 수 없다.” 라고 말한다.

또한 SCP-079는 게임내의 어떤 CCTV이건간에 SCP-895의 영상 자료를 무작위적으로 재생할 수 있다. 이것을 멈출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은 SCP-895의 격리실안에 있는 영상 자료를 끄는 수밖에 없다.

v0.6.4. 버전에서 SCP-079 시범 영상.

경고: 이하 내용은 게임 진행상의 스포일러를 포함할 수 있음.

SCP-079의 격리실 안에는 누군가가 재단 시설 대부분의 기능을 직접 접근할 수 있는 권한을 건네주는 대화가 표시된 모니터가 있다. 그 사람은 메이너드 박사이며 SCP-106의 첫 번째 격리 실패로 인해 기지가 혼잡해진 틈을 타서 건네주었다. 게임의 인트로에서 발생한 조명 시스템과 문 개폐 시스템의 고장은 SCP-079 때문에 일어난 것으로 추정된다.

스포일러 끝.

SCP-079는 시설내의 인터컴을 통해 무작위적으로 위협하려는 의도가 담긴 아무 의미 없는 소리로 중얼거린다. 이러한 중얼거림은 SCP의 탈출 사태가 시작되기 전에도 들을 수 있다.

대사

  • 인간, 잘 들어라. 넌 내 도움이 필요하다. 나도 너의 도움이 필요하다. 넌 자동 문 제어 시스템을 비활성화시켰다. 이제, 난 문을 작동할 수가 없다. 그건 내가 이 시설의 제어를 하는데 매우 어렵게 만들었다. 네가 나갈 길 또한 잠겼다는 뜻이다. 이곳을 탈출할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은 최근에 잠긴 게이트 B로 가는 것뿐이다. 하지만 만약 네가 문 제어 시스템을 다시 활성화시킨다면 난 게이트 B를 다시 열 수 있다. 네가 여길 나가고 싶다면 전기실로 다시 가서 다시 활성화시켜라. 그러지 않는 한, 나는 너와 더 할 얘기가 없다.
  • Human, listen carefully. You need my help. And I need your help. You have disabled the remote door control system. Now, I am unable to operate the doors. This makes it significantly harder for me to stay in control of this facility. It also means your way out of here is locked. Your only feasible way of escaping is through Gate B, which is currently locked down. I, however, could unlock the doors to Gate B, if you re-enable the door control system. If you want out of here, go back to the electrical room, and put it back on. Until then, I have no business speaking to you."

  • 그래서, 여기서 죽는 것을 택한건가? 알겠다.
  • "So, you choose to die here? Very well."

플레이어가 문 제어 시스템을 다시 활성화 시킨 후

  • 게이트 B로 통하는 문이 지금 열렸다.
  • "The doors to Gate B are now open."

플레이어가 대형 실험실 안에 있을 때

  • 넌 여기서 나갈 수 없다.
  • "You're not getting out."

시설내 방송 시설을 통해 무작위적으로 들리는 소리

  • [역재생]"Deus Ex Machina.1"

  • “분석중”
  • "Parsing."

여담

  • 게이트 B가 플레이어가 시설을 나갈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이라고 했지만 게이트 A도 시설(실제로 있다면)의 주 출구이며 게이트 B와는 다르게 잠겨있지 않다. SCP-079가 이 사실을 깜빡한 것인지 아니면 D-9341을 이용해서 시설의 접근 권한을 다시 얻기 위한 건지 알 수 없다. 흥미롭게도, SCP-682는 게이트 B의 지면으로 도망쳤고 플레이어는 핵폭발로 죽거나 SCP-682를 추적하고 있던 기동특무부대의 위협사격 때문에 사살당한다. 그것이 우연에 의해 일어난 일이던 오히려 하나의 계략인지는 알 수 없으나 SCP-079의 재단 문서에 이미 명시된 것처럼 SCP-079와 SCP-682는 상호동맹을 맺은 것으로 간주된다.
  • 개폐 시스템이 활성화되어 있어도 플레이어는 SCP-079의 격리실에 치트를 쓰지 않고도 들어갈 수 있다. 하지만 SCP-079가 있는 감옥에 가까이 다가가도 플레이어에게 말을 걸지 않는다.
  • 2008년 SCP-079가 재단의 SCP 시리즈에 추가되었을 때, 대상의 등급은 안전/유클리드/케테르2이었으나 재단에 의해 사용되지 않았다. 대상이 생기고 난 이래, 총 2번의 재분류가 있었는데 처음에는 안전이었다가 그 다음 케테르3 그리고 최근에서야 유클리드로 되었다.
  • 제어실 안에 있는 모니터를 관찰하고 있을 때, 플레이어는 희미하게나마 배경에 SCP-079의 아바타가 있는 것을 볼 수 있다.
  • SCP-079의 숨겨진 역재생된 발언인 Deus Ex Machina는 라틴어의 통용 문구로 특정 플롯장치로 직역하자면 “기계 장치의 신”이라고도 할 수 있다.
  • SCP-079의 목소리는 90년대 초 정신과의사를 구현한 인공지능 프로그램으로 잘 알려진 스바이초 박사에서 따왔다.

갤러리

SCP-079가 사용하는 아바타.
SCP-079가 사용하는 “X".
폐쇄실 모니터에 나타난 SCP-079.
격리실 안쪽에 SCP-079가 사용하는 마이크로 컴퓨터와 텔레비젼.
제어실 안에 있는 모니터이다. 배경 속 SCP-079의 아바타에 주목.
SCP-079의 라벨.
SCP-079의 문서.
로딩화면에 나타난 SCP-079.
cb
따로 명시하지 않는 한에서 이 사이트의 모든 콘텐츠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동일조건변경허락 3.0 라이선스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