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P-1234-JP
평가: +3+x
R

발견 당시의 SCP-1234-JP

일련번호: SCP-1234-JP

등급: 유클리드(Euclid)

특수 격리 절차: SCP-1234-JP는 개체를 중심으로 건설된 격리 시설 내부에 격리되어 있다. 담당 인원은 극단적으로 치우친 식생활을 하지 않는 자로 충원한다. 한 피험자를 이용하여 복수에 걸친 실험을 행할 때에는, 반드시 무장한 인원 한 명이 피험자와 동반한다.

설명: SCP-1234-JP는 ████ 현 ████ 시의 산에 존재했던 음식점 ████의 폐허이다.19██년 폐점된 뒤 해체되지 않고 방치되어 있었다.

극단적인 편식1 경향이 있는 자(이하, 피험자라 한다)가 SCP-1234-JP를 육안으로 인식하였을 때 변칙성이 나타난다. 피험자가 SCP-1234-JP를 시각으로 인지한 뒤에 수면을 취하면 폐점 직전의 SCP-1234-JP라 여겨지는 음식점이 나타나는 꿈을 꾼다. 이때, 현실과 같이 감각을 느낄 수 있다. 피험자가 입점하면 20대 남성으로 여겨지는 웨이터가 응대하여 테이블로 안내한다. 이때, 주문을 받지 않는다. 요리는 대체적으로 풀 코스의 순서2를 지켜 옮긴다. 이때 대접하는 음식은 피험자가 싫어하는 음식을 중심으로 만들어지나, 어떠한 피험자도 그 요리에 관하여 긍정적 감정을 가지며, 모두 먹을 수 있게 된다. 식재나 조리 방법을 웨이터에게 질문하려는 시도는 웨이터가 답변을 피하여 모두 실패로 끝났다. 또한, 주방 침입은 실험 1234-JP-5의 한 번을 제외하고는 웨이터가 붙잡거나, 강제 퇴장시키는 등의 이유로 성공하지 못하였다.

요리를 섭취한 피험자는 잠에서 깬 뒤로 현실에서도 싫어하였던 식재료를 먹을 수 있게 된다. 하지만 현실에서의 요리의 맛은 꿈 속에서 먹었던 맛에 비하여 못 미친다고 느끼게 되어, 꿈을 꾸기 위하여 다시 SCP-1234-JP를 찾고자 한다. 다시 시각으로 인지하면 해당 음식점이 꿈에 나타나나, ‘이미 편식은 나았다’는 이유로 입점을 거부당한다.

꿈을 꾼 뒤로 피험자는 좋지 않은 성격이나 태도가 개선되며, 이에 따라 피험자가 전에 부정적 인식을 갖고 있던 상대에게도 친밀감을 갖고 대하게 된다. 이 건에 대하여 면담을 진행한 결과, 일관되게 ‘전에는 싫어했는데 친밀감을 느끼게 되었다’는 내용을 진술하였다.

발견되었을 때, SCP-1234-JP가 일으키는 꿈을 꾸기 위하여 몇 명의 일반인이 매일 SCP-1234-JP를 방문하였고, 영향을 받지 않았던 주민으로부터 수상한 사람이라 하여 몇 번 신고가 이루어졌다. 지방자치단체의 몇 번에 걸친 경고 및 접근성이 나쁨에도 찾는 사람이 끊이지 않는 것이 재단의 관심을 끌어, 그를 심문한 끝에 변칙성이 발각되었다. 영향을 받은 일반인에게는 기억소거를 실시하였고, 주민들에게는 폐허 애호가라는 역정보를 유포하였다.

████현 ████시 내에는 과거 5년 이내에 실종 사건이 7건 발생하였다. 최초 사건 발생 시기와 SCP-1234-JP를 반복하여 방문하는 일반인이 나타나기 시작한 시기가 거의 일치하는 점에서 현재 그 사건과 SCP-1234-JP와의 관련성을 조사하고 있다.

면담 기록 1234-JP

면담 기록 1234-JP-5는 다른 실험에서 확인되지 않은 결과를 보고한다. 이후 실험에서의 재현이 어려움에 따라, 현 단계에서는 신빙성이 떨어짐에 유의할 것.




따로 명시하지 않는 한에서 이 사이트의 모든 콘텐츠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동일조건변경허락 3.0 라이선스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