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P-275-JP
평가: +1+x
203f02.jpg
왼쪽은 조사에서 보내온 SCP-275-JP-A로 변형된 D-2856의 신체 중 하나, 오른쪽은 평범한 두개골.

일련번호: SCP-275-JP

등급: 안전(Safe)

특수 격리 절차: SCP-275-JP는 높이 3.5 m의 하나뿐인 출입구에 달린 철책으로 주위를 둘러싸고, 상주 경비원 2명을 외부에 배치하고 관계자 의외의 출입을 금지한다. 침입자 혹은 조사용 D계급 인원이 SCP-275에 들어갔다 돌아온 경우 가능하다면 즉시 X선 스캔을 한 후, 일반인에게는 기억 소거를 한다. 이상이 발견되었을 때는 무인 탐지기로 SCP-275-JP 내부를 탐색한다.

또한, SCP-275-JP 외부에서 SCP-275-A를 발견했을 시 신속히 회수하여 재단까지 옮긴다. 혹은 상황에 따라 SCP-275-JP-A의 파괴도 허가된다.

설명: SCP-275-JP는 [편집됨] 현에 있는 전체 길이 ███ m의 [편집됨] 탄광이다. 문헌에는 18███년에 이 탄광은 석탄이 떨어졌기 때문에 폐광되었다고 쓰여 있다. 20███년 현재 시점에 SCP-275-JP 내부에서는 석탄을 채취할 수 있다. (이 물질을 SCP-275-JP-A라고 지정한다)

SCP-275-JP는, 사람이 내부에 들어갔다가 밖으로 나왔을 때 이상한 특성을 보인다. 침입자가 SCP-275-JP 내부에서 탈출하면 그들의 근육이나 뼈, 뇌수 같은 인체 부분들이 몸통이나 생명유지와 관계없는 한 아픔이나 감각 없이 사라진다. 그리고, 아마 그 동시에 SCP-275-JP 내부에 그들의 잃어버린 부위에 대응되는 부분과 생김새가 유사한 SCP-275-A가 대량으로 발생한다.

SCP-275-JP 내부에서는 SCP-275-JP-A가 여기저기서 발견된다. SCP-275-JP-A는, 내부 깊숙한 곳으로 나아가면 갈수록 다른 종류의 SCP-275-JP-A들과 서로 얽혀서 기묘한 형상을 보이는 상태가 된다. 이런 SCP-275-JP-A는 시간이 경과하면 마치 채굴된 것처럼 그 장소에서 자연히 사라진다.

20██년 ██월 ██일 지역의 학생이 "담력 시험"이라고 해서 SCP-275-JP 내부에 들어가 대량의 SCP-275-JP-A를 보았으며, 또한 SCP-275-JP로부터 나와서 중한 병을 얻은 일로 인해 SCP-275-JP의 기묘한 성질이 발견되었고 학생과 그들에 관련된 일반인에게 기억 소거를 하고 요원 █████가 SCP-275-JP에 파견되었다. 그 후 그의 희생과 무인 탐지기의 성과로 SCP-275-JP의 성질을 판명하여 SCP로 분류되었다.

부록1:
이하의 가사는 [편집됨] 탄광이 아직 사용되고 있을 때 당시의 광부들이 부르던 노래다.

타지카라1 담아 곡괭이 휫두루자  서억둑석둑 오맘마님이시여
빛나는 땀이 검듸영 닦아내면  석탄 찾아서 캐내가자
연기 모락모락 올라가는 앞에  내 여편네가 기다린다
하늘까지 도달해가라 나의 힘  우리들이 쉬는 오맘마님이시여

위의 노래 중 언급되고 있는 "오만마님"이 석탄을 가리키는가의 여부는 현재 조사중이다.

부록2:

부록3:

따로 명시하지 않는 한에서 이 사이트의 모든 콘텐츠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동일조건변경허락 3.0 라이선스를 따릅니다.